사과

(급 반말 죄송해요..)

오늘
동생이 나 때문에
문에 손목을 끼었어

별로 안울던 앤데
우니까
나도 놀래서 달려갔어

처음엔 손목이 나보다 얇아서
느낌이 안나서 몰랐는데
빨게졌드라

그일로 나는 맞았어
아, 심한건 아니고
사랑의 매정도로
뭐, 내 잘못이니까

근데 억울한건
내가 최근에
동생때문에 문에 손가락을 끼었어
그래서 멍도 들었었거든?

그때, 나보고 엄살부리지 말라 하더라
엄청 아팠는데
그래서 울기도 했는데

그리고 그일은
그냥 끝났어

같은 상황
다른 인물
비슷한 장소
다른 상처

분명히 내가 더 심했는데
나는 철문에 손가락을 끼었는데

이상하게도
동생이 다칠때가
더 심각해 보이더라

2
이번 화 신고 2020-08-10 17:32 | 조회 : 408 목록
작가의 말
Sapy

음..그래도 제 잘못이긴 하죠

후원할캐시
12시간 내 캐시 : 5,135
이미지 첨부

비밀메시지 : 작가님만 메시지를 볼 수 있습니다.

익명후원 : 독자와 작가에게 아이디를 노출 하지 않습니다.

※후원수수료는 현재 0% 입니다.